김영동

176 Flips | 5 Magazines | 12 Followers | @kyd9800 | Keep up with 김영동 on Flipboard, a place to see the stories, photos, and updates that matter to you. Flipboard creates a personalized magazine full of everything, from world news to life’s great moments. Download Flipboard for free and search for “김영동”

중국, 희토류 업체 국영기업 중심으로 통합…자원 민족주의 나서나? | 국제 | 뉴스 | 한경닷컴

중국이 첨단 산업에 사용되는 희토류 생산 업체를 국영기업 중심으로 통합에 나선다.<p>월스트리트저널(WSJ)은 4일(현지시간) 중국이 정부가 지원하는 희토류 채굴 기업의 소규모 생산업체 인수를 통해 희토류 산업에 대한 국가 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고 전했다.<p>중국은 현재 희토류 산업에 대한 통제력을 강화해야 할 위기에 몰려 있다.<p>희토류 가격이 약세를 보이는 상황에서 세계무역기구(WTO)는 중국에 희토류 수출 쿼터제를 철폐하라고 압박하고 있다.<p>중국의 수출 쿼터는 희토류 가격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졌다.<p>日, 가상화폐 규제 …

[중국의 미래를 묻다] (下) ‘개혁개방 꽃 피우자’.. 톈진 등 11곳 FTZ 설립 각축 - 파이낸셜뉴스

【 베이징·톈진=차상근 특파원】 '중국이 전면적 개혁·개방의 바다로 나가는 출해구.'<p>지난해 9월 말 상하이에서 시험구가 출범한 뒤 관심이 고조되고 있는 자유무역구(FTZ)에 대한 중국 내 전문가들의 단적인 표현 중 하나다. 지난해 11월 열린 중국 공산당 제18기 중앙위원회 제3차 전체회의(18기 3중전회)가 '자유무역구를 통한 개혁 심화 및 개방 확대와 설립지역 확대' 방침을 결정하면서 각 지방정부들은 앞다퉈 자유무역구 설립을 준비하고 있다.<p>덩샤오핑의 선전 등에 대한 경제특구 실험 이후 35년 만에 다시 시도하는 자유무역구를 …

중국으로 눈돌린 韓 '커피전문점'…매장 확장 가속화

카페베네 1년새 132개 매장 확대<p>[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 중국 대륙에서 커피를 즐기는 소비자들이 늘자 국내 커피전문점의 중국 진출이 급물살을 타고 있다.<p>6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커피전문점 카페베네는 지난 한 해 동안 중국 내 점포를 132개 확대했다. 이에 따라 2012년 13개에 불과했던 점포는 145개로 늘었다. 올해는 1000개를 목표로 사업 확장을 가속화할 방침이다.<p>카페베네 중국 법인 관계자는 "2011년 하반기 중국 시장 진출 2년 만에 145개 점포라는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다"며 "현지화 전략을 통해 13억 중국인을 …

카카오 2015년 5월, 국내 상장 목표

[정미하기자] 카카오가 2015년 5월을 국내 증시 상장 목표 시점으로 잡았다.<p>카카오 관계자는 6일 "내년 5월 상장을 목표로 국내사와 해외사 각각 1곳을 기업공개(IPO) 주관사로 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p>그동안 카카오가 상장할 것은 기정사실화돼 왔지만 시점이 …

제지업계 폐수 해양배출 금지 대책 마련 분주 - 파이낸셜뉴스

정부의 '해양투기 제로화 추진 계획'으로 직격탄을 맞은 제지업계가 오는 2015년까지 한시적 배출을 허용받은 가운데 자구책 마련에 나섰다.<p>더 이상의 유예기간은 없다는 정부와 정치권의 방침에 따라 탈수 공정 및 별도의 건조시스템 도입 등 자체 감량화 노력에 나선 것.<p>그러나 폐수오니는 탈수.건조 등의 중간처리 이후에도 현행법상 발전시설 연료 등으로 사용할 수 없는 만큼 당국의 육상처리 전환 지원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나온다.<p>6일 국회 및 제지업계에 따르면 정부는 지난 2012년 7월 육상폐기물 4종(산업폐수.폐수오니.분뇨.분뇨오니)에 …

삼성전자 최대 실적 행진 마감... '갤럭시 효과' 끝?

4분기 영업이익 8조 원대로 추락... 스마트폰 후퇴에 태블릿으로 승부수<p><b>▲</b> 난다 라마찬드란 삼성전자 상무가 6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만달레이베이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CES 2014 삼성전자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12인치 '갤럭시 노트 프로' '갤럭시 탭 프로' …

"위안화 10년 후 세계 기축통화 된다"-FT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중국의 통화인 위안화가 3년 안에 국제적 위상을 얻을 뿐 아니라 10년 후 세계 기축통화로 자리 잡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파이낸셜타임스(FT)가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p>FT는 위안화의 영향력 확대는 무역·국제투자 등 여러 분야에서 매우 빠른 속도로 나타나고 있다고 진단했다.<p>현재 위안화는 세계에서 9번째로 많이 사용되는 통화임과 동시에 국제무역금융시장에서는 유로화를 제치고 달러화에 이어 2번째로 많이 사용되는 통화가 됐다. 글로벌 경제의 핵심 역할을 하는 국가의 통화가 중요 지위를 차지했던 경험을 …

대기업 뺨치는 대부업 감성광고... 2030 현혹한다

대부업계 "광고 성공적"... 미화 광고로 가계대출 부추긴다는 지적도<p><b>▲</b> 러시앤캐시 순기능 2편 광고. 주인공이 러시앤캐시에 입사한다는 내용으로 "은행과 하는 일이 비슷하다"고 소개하고 있다.<p>ⓒ 러시앤캐시<p>관련사진보기<p>"엄마, 나 러시앤캐시에 합격했어" <br>"근데 거긴 좀 …

창조경제타운, 환경·에너지 아이디어 가장 많이 몰려

멘토 40% 정보통신에…<p>[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창조경제타운이 출범한 이후 아이디어가 가장 많이 등록된 분야는 환경ㆍ에너지였다. 작은 규모의 벤처기업이 성장할 수 있는 창조시장 중 하나로 주목 받고 있는데다 박근혜 대통령도 신년 경제 혁신 방향으로 '친환경에너지 타운'을 들고 나온 만큼 우리나라의 에너지 기술 분야가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p>10일 미래창조과학부가 집계한 자료에 따르면 서비스 시작 3개월간 가장 많이 등록된 아이디어 분야는 환경ㆍ에너지로 850건(19.2%)을 기록했다. 이어 정보통신 부문이 …

신흥국서 발뺀 자금, 선진시장으로 몰렸다 - 파이낸셜뉴스

지난 한 해 아시아 신흥시장에서 빠진 자금이 대거 선진시장으로 유입된 것으로 조사됐다. 하지만 올해는 선진국으로의 자금쏠림이 둔화되고 저평가된 한국 등 아시아 국가로 투자자금이 흘러들 것이란 분석도 제기된다.<p>1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2013년 미국, 유럽, 일본 등 선진시장으로 유입된 주식투자금은 3489억달러로 2001년 이후 최대치였다.<p>유럽 증시는 유럽 재정위기 전후인 2010년부터 자금이 지속적으로 유출되다가 지난해 1043억달러가 유입됐다. 일본시장도 2007년부터 주식자금 유출이 지속되다가 2012년 54억달러, …

< TPP 참여 발걸음 빨라질 듯…"수출전선 확대 절실"> |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문성 기자 = 세계 최대의 경제블럭을 만드는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에 참여하려는 정부의 발걸음이 빨라질 전망이다.<p>박근혜 대통령이 10일 한 외신과의 인터뷰에서 "참여국들하고 원만하게 협의가 이뤄져 TPP에 공식으로 참여하기를 기대하고 …

[중산층 강국을 가다] (2) 스위스, 대학 안나와도 기술만 있으면 月 830만원 거뜬 - 파이낸셜뉴스

【 취리히(스위스)=김학재 기자】 "기술학교에서 배운 것을 바로 현장에 적용할 수 있습니다. 독일보다 낮은 실업률과 중산층 강국을 만든 비결이죠. "<p>스위스의 낮은 실업률(3%대)은 240개 종류의 직업기술 중심 교육이 큰 기여를 했다는 평이다. 50여년 전부터 대학진학 위주 교육에서 탈피한 기업 연계 무료 기술교육 시스템은 중산층 강국의 기반을 제공했다. 특히 일반 기술인이 월평균 7000스위스프랑(약 830만원) 이상의 소득을 올리는 등 기술인에 대한 높은 사회적 우대도 기술인 육성의 밑바탕이 됐다. 스위스에서 만난 학생들 또한 …

'날씨리스크' 암초 만난 美 경제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미국의 한파가 경제지표도 얼어 붓게 하고 있다. 날씨에 민감한 건설업을 필두로 주요업종의 고용자수가 크게 줄었다. 테이퍼링(양적완화 축소)을 앞둔 미국 경제에 '날씨리스크'가 적지 않은 부담이 될 것으로 보인다.<p>10일(현지시간) 미국 노동부에 따르면 지난해 12월의 비농업부문 신규취업자수는 전월 대비 7만4000명 증가에 그쳤다. 이는 시장전망치인 19만6000명과 직전월 20만3000명을 대폭 밑돈다. 증가폭도 2011년 이후로 가장 작다.<p>비농업부문 신규취업자수는 농업을 뺀 기타 산업부문, 공공근로 …

[현장르포] 인천에 잠실롯데 1.5배 ‘롯데왕국’ 조성.. 인근상권 벌써 들썩 - 파이낸셜뉴스

#. "이 지역에는 롯데월드 같은 문화공간이 부족하기 때문에 복합문화공간이 조성되는 것에 대해선 환영 분위기예요. 상권이 활성화되면 청라, 송도 등 인근 지역 주민들이 더 많이 오지 않겠어요? "<p>#. "대규모 쇼핑공간이 들어설 것이란 발표에 좋아질 것이라는 기대 심리는 있습니다. 다만 구체적인 계획안이 나와봐야 실제로 체감할 수 있을 것 같네요."<br>【 인천=이보미 김문희 기자】 롯데가 인천에 일본의 '도쿄 미드타운' 같은 '롯데타운 조성'에 나섰다. 롯데쇼핑은 지난 9일 인천시로부터 구월농산물도매시장 부지와 건물을 매입하는 …

4대강에 ‘한 방’ 맞은 건설, 해외사업까지 ‘연타’ - 파이낸셜뉴스

"쌍용건설이 기업회생절차(법정관리)에 들어가는 등 건설업계가 워낙 어려운 상황인데도 4대강 담합, 하도급 불공정거래 등 사회적으로 부정적인 이미지만 부각돼 임원들의 걱정이 많고 직원들 사기도 뚝 떨어져 있다."<p>2014년 '청마의 해' 건설업계는 여전히 풀이 죽어 있다. 한때 대규모 토목.주택사업으로 경제발전의 일등공신으로 평가받던 대형건설사들은 4대강사업 담합 과징금 부과에 이어 입찰제한까지 받으면서 연초부터 사업을 신바람나게 진행할 동력을 잃었다고 한목소리로 전했다.<p>지난해 정부를 상대로 제기한 미지급 공사대금 청구 소송 등이 …

[분쟁광물 초비상] '분쟁광물 시한폭탄' 안은 삼성·LG | | 뉴스 | 한경닷컴

'분쟁광물 시한폭탄' 터진다<p>美, 아프리카 분쟁국産 4대 광물 사용 규제<br>수출 끊길라…납품업체 수천곳 조사 '곤혹'<p>美 상장사에 수출하는 모든 기업 '분쟁광물 안썼다' 입증해야<br>삼성 "국내외 2000여 협력사 일일이 확인 어려워"<br>GM·포드 등에 납품하는 車부품업체도 초비상<p>삼성전자는 지난해 3월 전 세계 2000여개 납품업체를 대상으로 ‘분쟁광물’ 사용 여부를 조사했다. 분쟁광물은 아프리카 분쟁지역에서 생산되는 광물인 주석, 탄탈, 텅스텐, 금 4개 광물을 가리키는 말이다. 조사 결과 자사 납품업체들이 28개국 62개 제련소에서 분쟁광물을 …

<추파던지는 中, 요지부동 日…새해 한국외교 시험대> | 연합뉴스

전문가들 "中日 민족주의 경쟁에 가세 말고 실용·균형 추구해야"<p>(도쿄·베이징=연합뉴스) 조준형·이준삼 특파원 = 중국의 `대국굴기'(大國堀起)와 일본의 우경화 등으로 동북아시아 정세가 요동치는 상황에서 지정학적으로 중국과 일본 사이에 놓인 한국은 새해 벽두부터 …

"빚은 개인·도덕 차원 아닌 구조·권력의 문제"

<b>라자라토</b> 그의 관심사는 다양하다. 그는 ‘비물질 노동(immaterial labor)’ ‘생명 정치(biopolitics)’ ‘인지 자본주의(cognitive capitalism)’ ‘임금 체계의 붕괴’ ‘포스트사회주의 운동’을 다뤄왔다. 주저로는 『부채인간』 외에도 …

"아마존이 온다" 네이버·인터파크 '덜커덩'…파급력 커질까 | 증권 | 증권 | 한경닷컴

세계 최대 온라인 쇼핑몰 아마존의 한국 진출 소식에 업종별로 주가가 출렁였다. 온라인쇼핑주는 '덜컹' 내려앉았다가 다시 안도의 한숨을 쉬었다. 인터넷결제주와 클라우드 컴퓨팅주는 일제히 상승했다.<p>30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아마존은 지난 5월 한국법인을 설립한 데 이어 이르면 내년 초 한국 시장에 진출할 것으로 알려졌다. 1995년 온라인 서점으로 문을 연 아마존은 꾸준한 사업 확장을 통해 현재 세계 최대 종합 온라인 쇼핑몰로 발전했다.<p>국내 대표 온라인 쇼핑몰인 인터파크(3,04065 +2.18%)는 아마존 진출 소식이 전해진 지난 …

The Wall Street Journal & Breaking News, Business, Financial and Economic News, World News and Video

News Corp is a network of leading companies in the worlds of diversified media, news, education, and information services

한·중, 새만금에 '차이나밸리' 만든다 | 사회 | 뉴스 | 한경닷컴

12차 경제장관회의 개최<p>2020년까지 산업·R&D 등 융복합도시 개발<br>2014년 '캐피털 포럼'…벤처·에너지 협력 강화<p>한국과 중국이 전북 군산의 새만금 산업단지를 ‘한·중 경제협력 핵심거점지역’으로 육성하기로 했다. 또 ‘한·중 벤처캐피털 포럼’을 여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경제협력을 확대하기로 했다.<p>기획재정부와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NDRC)는 30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제12차 한ㆍ중 경제장관회의’를 열고 2020년까지(1단계) 25.8㎢ 규모의 ‘새만금 차이나밸리’를 조성하기로 합의했다.<p><b>○새만금, 아시아 경제요충지로 개발</b><p>이번 …

동아닷컴

[중산층 강국을 가다] 중산층 강국 ‘한국식 모델’ 만들자 - 파이낸셜뉴스

【 프랑크푸르트(독일)·취리히(스위스)=김학재 기자】글로벌 경기침체에도 독일과 스위스 등 유럽의 선진국들이 돋보일 수 있었던 것은 중산층이 강했기 때문이다. 그들의 소득수준은 높았고 여전히 질 높은 복지수준을 자랑했다. 그러나 최근 들어 이들 국가에서도 점차 벌어지는 빈부격차로 '허리' 역할을 하는 중산층이 줄어들자 근심이 깊어지고 있다.<p>이에 따라 대한민국을 허리가 강한 나라로 만들기 위해선 무조건적인 '선진국 배우기'보다는 '한국식 모델'을 찾아야 한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우리 국민성과 체질에 맞는 정책을 만들어야 한다는 …

적도에 열린 취업의 문…취준생들 인도네시아로 몰려간다 : 아시아·태평양 : 국제 : 뉴스 : 한겨레

9월25일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의 최고 명문대 인도네시아대에서, 현지 취업을 준비중인 한국 젊은이들이 인니어 수업인 ‘비파 과정’(BIPA·Bahasa Indonesia Penutur Asing)을 듣고 있다. 이 과정은 코트라가 6개월간 어학연수와 현지 취업을 지원해주는 ‘케이 비즈니스맨’ 프로그램의 일부다.<p>*취준생: 취업준비생<p>한국 기업 계속 늘어 2100여곳<br>금융위기에도 이례적 투자 증가<br>다양성·삶의 여유 존중 사회<br>생활여건 좋아 ‘주재원의 천국’<p>막연한 기대로 도전했다간 낭패<br>언어·사회 잘 알아야 취업 순항<p>이현상 인도네시아(인니) …

[미중일 경영대학원장 인터뷰] 샹빙 원장 "지난 30년은 中이 세계화, 앞으로 30년은 세계가 중국화될 것" | | 뉴스 | 한경닷컴

(2) 中 청쿵경영대학원(CKGSB) 샹빙 원장<p>"내수만 잡아도 글로벌기업 되는 中, 韓·日기업과 달라<br>대기업은 일자리 창출 등 더 많은 사회적 책임 져야<br>글로벌 리더, 동·서양서 통하는 지식·통찰력 갖춰야"<p>“과거 30년 중국이 세계화의 영향을 받았다면, 미래 30년은 세계가 중국의 영향을 받을 것이다.”<p>샹빙(項兵) 청쿵경영대학원(長江商學院·CKGSB) 원장은 지난 20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중국 기업들은 내수시장을 장악하는 것만으로도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기 때문에 앞으로 10~20년 안에 글로벌 기업 간 경쟁 구도에 …

유럽경제 '장기 불황' 경고음…부채 많은데 디플레까지 겹쳐 | 국제 | 뉴스 | 한경닷컴

채무상환 부담 '눈덩이'<p>유로존 9월 물가상승률 1.1%로 1년새 반토막<br>"최근 '반짝 성장'은 착시… 실질임금 올려야"<p>유럽 경제가 오랜 침체에서 벗어나 “바닥을 쳤다”는 시각이 점차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섣부른 ‘착시’ 현상을 경계해야 한다는 지적이 잇따르고 있다. 일본과 비슷한 장기 디플레이션 위기에 빠질 가능성이 크다는 경고마저 나온다.<p>25일 유럽연합(EU) 통계청인 유로스태트에 따르면 지난 9월 유로존(유로화 사용 17개국)의 물가상승률은 1.1%다. 1년 새 거의 반토막이 났다. 유럽중앙은행(ECB) 목표인 2%에 한참 …

제프리 이멀트 GE 회장의 리더십 비결 들어보니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 135년 장수기업 제네럴 일렉트릭(GE)을 이끄는 리더십의 비결은 무엇일까. 제프리 이멀트 GE 회장은 지난 23~25일 한국을 찾아 자신의 리더십 비결에 대해 소개했다.<p>이멀트 회장은 1982년 미국 하버드 대학에서 MBA를 따고 그해 GE에 입사했다. GE의 8대 CEO인 잭 웰치 전 회장은 9년간 고민끝에 그를 낙점했다. 2000년에 CEO 자리에 오른 그는 9·11테러, 글로벌 금융위기 등 잇따른 악재를 돌파하며 13년째 GE를 이끌고 있다.<p>이멀트 회장은 "최고 리더는 스스로에 대해 성찰하는 …

"한국 '중진국 함정'에 다시 빠질 수도"…위기론 제기한 최병일 원장 | 경제 | 뉴스 | 한경닷컴

태국 '경제자유 네트워크 亞 콘퍼런스'<p>경제민주화 바람이 기업 지속성장 위협<p>“한국은 성공적으로 ‘중진국 함정(middle-income trap)’에서 벗어났다. 그러나 지금처럼 정치·사회적 갈등이 계속된다면 계속 중진국에 머물 수밖에 없다.”<p>‘재계 싱크탱크’로 통하는 한국경제연구원의 최병일 원장(사진)이 한국 경제 위기론을 제기했다. 선진국으로 올라서야 할 상황에서 소득 재분배 요구 등 경제민주화 바람에 밀려 ‘영원한 중진국’에 머물 수 있다는 지적이다.<p>최 원장은 21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경제자유 네트워크(EFN) 아시아 …

도롱뇽·무당 개구리가 서울 도심에?

[아시아경제 이혜영 기자] 서울 도심에서도 도롱뇽과 무당 개구리를 만날 수 있을까. 청정습지 못지않은 수질과 생태계를 유지하고 있는 북악산 백사실 계곡에 보호종과 특산종 생물 일부가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p>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3월부터 9월까지 백사실 계곡의 생태계를 조사한 결과 도롱뇽, 무당개구리, 버들치를 포함해 한국에서만 자라는 특산종인 꺽지가 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23일 밝혔다.<p>백사실 계곡은 서울시 종로구 부암동에 위치하고 있으며 2009년 생태·경관 보전지역으로 지정된 실개천이다. 이번 조사를 통해 …

[단독] 인천항만공사, 아라뱃길 1000억 투자 회수 '막막'

홈 > 정치 > <b>국회ㆍ정당</b> --><p>[단독] 인천항만공사, 아라뱃길 1000억 투자 회수 '막막'<p>투자금 회수 위해 3000억 대 추가 투자?<p>(서울=뉴스1) 김영신 기자 | 2013-10-23 20:29 송고<p>인천항만공사가 경인 아라뱃길 접근 항로 준설사업에 투자한 971억이 날아갈 위기인데도 또 다시 3000억원 대의 추가 투자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드러났다.<p>24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김재원 새누리당 의원에 따르면 인천항만공사는 아라뱃길 경인항(인천터미널) 입구~인천항 북항 북단 7km 항로를 개설했다.<p>인천항만공사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