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푸름

9 Flips | 1 Magazine | 1 Like | 1 Following | @jucda | Keep up with 주푸름 on Flipboard, a place to see the stories, photos, and updates that matter to you. Flipboard creates a personalized magazine full of everything, from world news to life’s great moments. Download Flipboard for free and search for “주푸름”

오키나와에서 유유자적 즐기는 법

오키나와 주변 섬으로 떠나면 해안 마을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보낼 수 있다. ⓒ OKINAWA CONVENTION & VISITORS BUREAU<b>일본 오키나와</b><b>왜 지금 가야 할까?</b>영화 <안경>을 본 이라면, 대책 없을 정도로 무사태평한 오키나와의 분위기에 매료됐을 터. …

계란의 맛없음

나는 맛없음을 말하고 공분을 사는 존재인가? ‘홍대 권역 음식점 가운데 90%가 맛없다’고 말했더니 인근 주민과 홍대지역 애호인으로 보이는 이가 분노했다고 한다. 심지어 백종원에 대한...

왜 무인 자동차는 사람을 죽일 수 있도록 설계되어야 하는가

Posted on October 25, 2015October 24, 2015<p>무인자동차의 시대는 점점 더 가까워지고 있으며, 이러한 자동차들은 사람이 운전하는 것보다 더 안전하고, 쾌적하고, 더 효율적일 것이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무인자동차가 모든 위험에서부터 …

농산물을 구입하는 다양한 방법

제철 농산물을 좀 더 합리적으로 구입하는 다양한 방법을 소개한다.<b>edit</b> 권민지마트에서 판매하는 농산물은 대개 약 7단계의 복잡한 유통과정을 거친다. 이런 과정 때문에 과일의 경우 살짝 덜 익었을 때 출하해야 판매할 때쯤 익는다. 그러나 수확한 지 오래될수록 신선도는 …

포르투갈 로드트립 히베이라의 연인

포르투갈 로드트립 <3> 히베이라의 연인<p>기사를 쓰는 지금도 포르토를 떠올리면 좋은 기억이 많다. 공기도 아름다웠던 이 도시. 며칠 만에 대도시에 오니 적응이 되지 않는다. 여태까지는 계속 시골 마을만 다니느라 아무데나 차를 세울 수 있었는데, 포르토에선 어림도 없는 소리다. 유료 주차장을 찾아 차를 세우고 내리니 클레리구스 성당의 종탑이 눈에 들어온다. 그래, 포르토에 신고식을 할 겸 올라가서 도시의 경치를 한눈에 보고 오자!<p>입장료 2유로를 내고 겁 없이 오르기 시작했는데 예상 외의 고행이었다. 우리의 저질 체력 덕에 힘들었던 …

이탈리아, 물의 도시 베네치아 여행코스 - 본섬부터 아이유섬 부라노까지 알차게!

<b>이탈리아의 '물의 도시' 베네치아</b>는 '계속해서 오라'는 의미를 담고 있을 만큼 아름다운 도시입니다. 수많은 섬과 운하, 미로 같은 골목마다 풍기는 신비로운 매력에 많은 여행객들이 방문하죠. 하지만 118개의 작은 섬으로 이뤄진 <b>베네치아를 후회 없이 둘러보려면, 탄탄한</b> …

가상현실 기기 춘추전국시대의 ‘전국 7웅’

중국 역사에서 춘추전국시대는 서양 달력이 시작되기 200여년 전을 말한다. 다양한 나라가 등장해 자웅을 겨루던 시대. 경쟁이 영웅을 만들었는지, 유독 명장이 많은 시기였는지, 아직도 춘추전국시대의 소용돌이는 많은 이들의 이야기로 회자되고 있다.<p>가상현실(Virtual Reality, VR) 기기도 전국시대를 맞았다. 값비싸고, 무겁고 별 쓸모 없는 머리에 쓰는 기기(HMD)를 값싸고, 가볍고, 3D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는 기기로 바꾼 작은 아이디어 하나 덕분이다. 삼성전자와 엔비디아, 소니와 마이크로스프트(MS), 미국 게임 …

일본의 고양이 섬 아오시마의 풍경

일본의 고양이 섬 아오시마<p>지난번 포스팅을 하였던 아오시마 가는법에 이어 이번에는 고양이 섬의 스팟과 풍경을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p>섬 소개는 지난 포스팅을 참고<p>면적 0.49km²섬 최고 표고 91m 해안선 둘레가 4.2km으로 섬 자체의 크기는 그렇게 크지 …

조립 PC 살 때, 이런 용어 쓰면 '호갱' 인증?

김영우 2014-11-10<p>태블릿 PC, 노트북 PC, 올인원 PC등, 요즘은 정말로 다양한 PC가 나와있습니다. 하지만 그래도 여전히 'PC'라고 한다면 책상 위에 놓고 쓰는 데스크탑 PC가 가장 먼저 연상되기 마련입니다. 데스크탑 PC의 매력이라면 큼직한 화면과 치기 편한 키보드, 그리고 유사 가격의 다른 PC에 비해 높은 성능을 발휘한다는 점이겠죠? 특히 고성능을 원하는 게임 매니아나 그래픽 디자이너들은 여전히 데스크탑 PC를 선호합니다.<p>데스크탑 PC의 또 다른 매력이라면 조립이 가능하다는 점입니다. 사용자가 원하는 디자인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