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vatar - 한겨레
한겨레
“그냥 평범해도 괜찮은 나는 누구인가?”

“그냥 평범해도 괜찮은 나는 누구인가?”

한겨레

영화 출연 배우 이만희 감독과 사별 이후 미국에서 요가·명상 배우다 5년 전 돌아와 강연하고 연기 작가 문숙을 만났다. 그가 좋아하는 숫자 9를 거꾸로 놓은 66살 문숙. 영화 의 ‘백화’를 연기한 배우 문숙. 그 영화의 이만희 감독과 결혼하고 22살에 사별한 문숙은 한국을 떠나 미국으로 갔다. 40년 가까이 뉴욕, 플로리다주, 로스앤젤레스, 샌타페이, 마우이섬을 옮겨 다니며 살았다. 플로리다주에서 그림을 전공하고 샌타페이에서 화가로 살았고, 샌타페이에서 요가와 명상을 수련하고 마우이에서 <문숙의 …

View on hani.co.kr
Avatar - 한겨레

한겨레

종합 뉴스 일간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