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vatar - 한겨레
한겨레
‘아시안게임 성매매 논란’ 일본 남자농구, 이번엔 ‘절도’

‘아시안게임 성매매 논란’ 일본 남자농구, 이번엔 ‘절도’

한겨레

B리그 교토 소속 슈팅가드 타구미 여성 지갑에서 5000엔 훔친 혐의 성매매 파문 4명 중 2명도 교토 소속 교토 구단 “책임 무겁게 받아들인다” 사과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성매매 논란을 일으켰던 일본 남자농구가 이번에는 절도 혐의에 휩싸였다. 와 등 일본 언론은 31일 “B리그 교토 항나리즈 소속 슈팅가드 타쿠미 반도(26)가 절도 혐의로 체포됐다”고 밝혔다. 타쿠미는 30일 교토 시내의 한 카페에서 지인과 함께 온 여성의 지갑 안에서 현금 5000엔(한화 약 5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

View on hani.co.kr
Avatar - 한겨레

한겨레

종합 뉴스 일간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