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y

35 Flips | 1 Magazine | 1 Like | 1 Follower | @bluefirejg | Keep up with Jay on Flipboard, a place to see the stories, photos, and updates that matter to you. Flipboard creates a personalized magazine full of everything, from world news to life’s great moments. Download Flipboard for free and search for “Jay”

BESTELEVEN

(베스트 일레븐)<p>K리그를 빛낸 최고의 선수를 뽑는 K리그 30주년 레전드 베스트 11이 선정됐다.<p>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은 30일 1983년부터 2012년까지 K리그를 빛낸 레전드 베스트 11(골키퍼 한 명, 수비수 네 명, 미드필더 네 명, 공격수 두 명)을 뽑아 발표했다.<p>골키퍼 부문엔 신의손 부산 아이파크 코치가 44.9%의 높은 득표율로 이름을 올렸다. 수비수 부문엔 홍명보 전 올림픽대표팀 감독(21.2%)을 비롯해 김태영 울산 현대 수석 코치(12.6%), 최강희 현 A대표팀 감독(10.9%), 박경훈 현 제주 …

BESTELEVEN

(베스트 일레븐)<p>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은 K리그 출범 30주년을 맞아 ‘K리그 레전드 베스트 11’을 선정하고 있다.<p>K리그 레전드 베스트 11이란 K리그 30년을 통틀어 최고의 선수(은퇴 선수에 한함)를 선정하는 것으로, 팬 투표(30%)와 축구인(40%), 기자단(30%) 투표 결과를 합산해 5월 30일 최종 발표한다.<p>지난 7~19일까지 포털 사이트 네이버 모바일 페이지를 통해 실시한 팬 투표에서는 홍명보 전 올림픽대표팀 감독이 전체 유효표 10만 2,189표 중 9만 7,450표를 얻어 최다 득표를 기록한 바 …

[취재파일] 절벽 앞에 선 최용수, 추락과 비상 사이

[풋볼리스트=구리] 류청 기자= 어려울 때 보여주는 모습이 진짜다.<p>잘할 때는 모두 똑같다. 안정적이고, 이성적이다. 위기를 어떻게 넘기고 극복하느냐가 모든 일의 관건이다. 일명 승부사라 불리는 프로스포츠 감독들이 지녀야 할 가장 큰 덕목이 위기 관리 능력인 것도 같은 …

★K리그 30주년 기념 올스타전★ '팀 클래식 vs 팀 챌린지' 맞대결! 여러분이 보고 싶은 기발한 세리머니 신청 받습니다! 공유&댓글 필수~ 6월 21일 불금에 상암에서 만나요^^ *사진은 '2002 월드컵 대표팀 초청 K리그 올스타전 2012'에서 TEAM2012가 선보인 낚시 세리머니 (낚시꾼: 이동국 / 물고기: 이현승)

BESTELEVEN

(베스트 일레븐)<p>FC 서울이 보여준 멋진 역전승에 이어 전북 현대도 승리하길 기대했으나 뜻대로 이뤄지지 않았다.<p>22일 저녁(한국 시각) 일본 가시와에 위치한 히타치 가시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3 AFC(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16강 2차전에서 K리그 클래식 전북이 일본 J리그 가시와 레이솔에 2-3으로 패했다. 이로써 16강 두 경기에서 모두 패한 전북은 올 시즌 ACL 도전을 16강에서 멈추고 말았다.<p>전반 시작은 전북이 좋았다. 전북은 권경원의 호쾌한 중거리 슈팅을 시작으로 가시와를 공략했다. 그리던 전반 …

BESTELEVEN

<b>▲ 1: 강원, 11라운드에서 올 시즌 첫승</b><p>실로 감격스러운 승리였다. 강원 FC는 지난 11라운드에서 성남 일화를 상대로 올 시즌 K리그 클래식에서 첫승을 거뒀다. 10경기를 치르는 동안 5무 5패를 기록한 끝에 얻은 귀한 승리였다. 강원은 내친김에 2연승을 달려 강등권을 탈출하길 기대하고 있다. 비록 상대가 탄탄한 전력을 자랑하는 인천 유나이티드고 심지어 원정 경기지만, 첫 번째 승리의 감격을 잘 되새겨 격돌한다면 승산이 없는 건 아니다.<p>※ 인천 유나이티드 vs 강원 FC, 5월 19일(14시) 인천 축구전용구장<p><b>▲ 3: 성남,</b> …

BESTELEVEN

<b>▲ Player vs Player</b><p>포항의 장신 공격수 박성호와 울산의 골리앗 김신욱의 충돌을 기대되는 경기다. 노장 축에 속하는 박성호는 높이를 이용해 상대를 괴롭힌 스트라이커 중 고전에 속하고, 신진 세력 김신욱은 높이에다 발까지 장착한 새로운 형태의 장신 공격수다.<p>두 선수 중 올 시즌 좀 더 파괴력을 보이는 선수는 김신욱이다. 김신욱은 11라운드까지 진행한 올 시즌 K리그 클래식에서 일곱 골(11경기)을 작렬했다. 이는 리그 득점 선두의 기록으로 김신욱의 발전상을 여과 없이 보여주는 것이라 할 수 있겠다.<p>반면 박성호는 김신욱과 …

BESTELEVEN

[12R-줌 인 매치] 생존 위한 대구-대전의 살벌한 대결<p>2013-05-18 오전 7:16:00 <b>김태석</b><p>(베스트 일레븐)<p>AFC(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에 참가하는 FC 서울과 전북 현대의 경기가 연기되어 지난 라운드보다 한산한 감이 드는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3(이하 K리그) 12라운드다. 상위권을 다투는 팀간 맞대결이 예정되어 있는가 하면 강등권에 내려앉은 두 팀의 사생결단이 예고되어 있다. 덕분에 이번 주말 경기는 다소 적더라도 열기는 여전히 뜨거울 성싶다.<p><b>▲ Zoom in MatchⅠ: 육지만 오면 작아지는 제주,</b> …

[위닝일레븐온라인] 신아영 아나운서의 축구 무기력증상

BESTELEVEN

(베스트 일레븐=부산)<p>윤성효 부산 아이파크 감독은 우승 후보 포항 스틸러스를 상대로 전체적으로 좋은 경기를 하고도 이기지 못해 아쉽다는 반응을 보였다. 또 애제자가 자신의 얼굴이 담긴 부적을 꺼내든 세리머니를 펼친 것에 대해서는 흐뭇함을 감추지 않았다.<p>11일 오후 2시 부산 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벌어진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3 11라운드서 부산은 포항과 2-2로 비겼다. 전반 13분 임상협과 후반 28분 파그너의 골로 앞서가던 부산은 후반 8분 이명주와 후반 34분 조찬호에게 거푸 일격을 당해 무승부에 그쳤다.<p>경기 후 …

BESTELEVEN

(베스트일레븐=부산)<p>11일 오후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3 11라운드 부산 아이파크와 포항 스틸러스의 경기가 열렸다. 부산이 전반 13분 임상협의 선제골로 앞서가자 포항이 후반 8분 이명주의 골로 동점을 만들었다. 그 후 부산이 다시 후반 28분 파그너가 프리킥 상황에서 직접 슈팅으로 역전을 시키자 포항이 34분 조찬호의 골로 동점을 만들어서 경기는 2-2 무승부로 끝났다. 경기 종료 후 포항 선수들이 서로 격려를 하고 있다.<p>사진=김동하 기자(kimdh@soccerbest11.co.kr)<p>대한민국 …

BESTELEVEN

(베스트 일레븐=부산)<p>부산 아이파크 간판 스타 임상협이 스승 윤성효 감독을 위한 부적 세리머니를 펼치다 경고 받은 것에 대해 다음에는 조심하겠다고 밝혔다.<p>11일 오후 2시 부산 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킥오프된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3 11라운드서 부산은 포항 스틸러스에 2-2 무승부를 거뒀다. 임상협은 전반 13분 기습적 오른발 중거리 슈팅으로 골을 성공시키며 제 몫을 톡톡히 했으나 아쉽게도 무승부에 만족해야 했다.<p>임상협은 환상적 골을 터뜨린 후 예상치 못한 경고를 받았다. 득점 직후 이른바 ‘윤성효 부적’을 머리에 …

BESTELEVEN

(베스트 일레븐)<p>네 골이나 터지는 화끈한 승부였다. 게다가 ‘호남 더비’로 불리는 지역 라이벌전이었다. 화창한 봄날 경기장을 찾은 팬들은 신명 난 90분을 마음껏 즐겼다.<p>11일 오후 광양 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3 11라운드서 전북 현대와 전남 드래곤즈는 2-2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이동국(전반 17분)과 서상민(후반 31분)의 골로 두 번이나 앞서 나간 전북은 전남 이종호(전반 35분)와 전현철(후반 45+2분)에게 잇달아 동점골을 허용해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p>경기는 내내 팽팽하게 전개됐다. …

BESTELEVEN

(베스트 일레븐)<p>서울이 대전을 꺾고 지난 라운드 전북전 석패의 아쉬움을 달랬다.<p>11일 대전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3 11라운드서 FC 서울은 대전 시티즌을 2-1로 제압했다. 서울은 김주영(후반 7분)과 하대성(후반 46분)의 골을 묶어 이웅희(후반 28분)가 한 골을 넣는 데 그친 대전을 물리쳤다.<p>10라운드에서 전북에 0-1로 아쉽게 패했던 서울은 이날 전반 초반부터 높은 볼 점유율을 바탕으로 데얀·몰리나·하대성 등 주축들을 앞세워 대전을 압박했다. 홈 팀 대전은 주포 주앙파울로와 이동현을 활용해 …

금일 광양에서 벌어지는 전남과의 경기, 전북팬 여러분 많이많이 응원해주세요!! 경기장에 오시지 못한 분이라면 네이버를 클릭!! 네이버에서 경기를 보실 수 있으세요~~ http://t.co/fI2ypM8uUm

토요일 경기 '맨오브더매치'입니다~ 축하합니다 짝짝짝~!!!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11R] 부산2:2포항 - 임상협(부산) 울산1:0수원 - 강민수(울산) 전남2:2전북 - 이동국(전북) 대전1:2서울 - 하대성(서울)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8R] 수원F0:0고양 - 정의도(수원F)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11R] 토요일 경기종료. 부산2:2포항 울산1:0수원 전남2:2전북 대전1:2서울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8R] 토요일 경기종료. 수원F0:0고양

★ 축 K리그 30주년★ 사진은 1983년 5월 8일 오후 3시 30분, 대한민국 최초로 프로축구 슈퍼리그 경기 시작을 알리는 킥오프 휘슬이 울린 서울 동대문운동장입니다. 오늘로 서른살을 맞은 K리그, 많은 축하와 격려 바랍니다! ^^

BESTELEVEN

김준성 A.S.U RED 대표와 박장혁 프렌테 트리콜로 대표는 경기 시작 한 시간 전 안양 구단의 협조를 얻어 미디어룸에서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들은 이 자리에서 “양 구단 지지자들의 허심탄회한 대화 속에 과거의 (거친) 관계가 아닌 존중적 라이벌 관계가 돼야 한다는 결론에 이르렀다”라며 물리적 충돌을 막기 위해 합의한 여러 조건을 발표했다.<p>이런 움직임은 전혀 문제가 되지 않을뿐더러 오히려 환영할 만한 일이다. 축구장에서 폭력은 이유를 막론하고 사라져야 할 존재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 조건들에 대한 설명에 앞서 양 팀 서포터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