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k Uk

6 Added | 2 Magazines | 1 Follower | @UkUk3vca | Keep up with Uk Uk on Flipboard, a place to see the stories, photos, and updates that matter to you. Flipboard creates a personalized magazine full of everything, from world news to life’s great moments. Download Flipboard for free and search for “Uk Uk”

우버(Uber) 택시 첫 이용 후기 & 1만원 무료 쿠폰 코드

<b>서울에선 우버X를 무료로 탈 수 있다고?</b><p>우버(Uber) 는 택시업계의 에어비앤비같은, 자가용 공유 서비스다. 수많은 매체에서 우버를 다루어서 많이 들어오긴 했지만, 평소 택시를 자주 이용하지도 않고 대중교통이 좋은 위치에 살고 있는지라 특별히 이용할 일이 없었다. …

후강통 불발… 中, 홍콩 민주화 시위 의식했나? - 머니투데이 뉴스

세계 2위 경제대국 중국의 자본시장 개방 전환점으로 여겨지는 후강퉁 제도 시행이 막판까지 혼선을 빚고 있다. 당초 개통일로 유력했던 27일에도 감감무소식인 가운데 홍콩 민주화 시위가 후강퉁 표류 배경으로 알려지면서 연내 시행 여부조차 불투명하다는 지적이다.<p>◇ 미뤄지는 후강퉁…10월 개통은 물 건너가 = 후강퉁은 중국 상하이(上海) 증시와 홍콩(香港) 증시 투자자들의 교차거래를 허용하는 제도를 말한다. 중국은 그동안 상장 주식을 내국인 전용인 A주와 외국인도 거래할 수 있는 B주로 나눠 외국인의 거래를 제한했다. 중국본토 주식시장에 …

적십자 노조 “창립 이후 최대 위기…김성주 사퇴하라” : 정치일반 : 정치 : 뉴스 : 한겨레

해외출장을 이유로 국정감사에 출석하지 않았던 김성주 대한적십자사 총재가 27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불출석에 대해 고개 숙여 사과하고 있다. 이정우 선임기자 woo@hani.co.kr<p>“국정감사 파문·사조직 개입” 주장<br>국감서도 여·야 모두 강한 질타<br>김 총재 “죄송하다…시정하겠다” 바짝 엎드려<p>“죄송합니다.” “시정하겠습니다.” “좋은 제안, 감사합니다.”<p>27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 출석한 김성주 신임 대한적십자사 총재는 여야를 가리지 않는 의원들의 질책에 초반부터 바짝 자세를 낮췄다. 새누리당 …

세월호 선내 수중수색 계속 결정 왜 나왔나? : 사회일반 : 사회 : 뉴스 : 한겨레

“자칫 수색 포기로 비칠 수 있다” 우려<br>무기명 투표…‘수색 지속’ 5·‘선체 인양’ 4<br>“11월 기상 4월보다 나쁘지 않아” 판단<p>기다림에 지친 세월호 실종자 가족 가운데 일부가 최후의 수단으로 거론한 ‘선체 인양’이 가족 다수의 동의를 얻는 데 실패했다. ‘세월호 실종자 가족 대책위원회’는 27일 ‘수색 지속’과 ‘선체 인양’을 두고 무기명 투표를 벌인 결과, 9가족 중 수색 지속이 5표, 선체 인양이 4표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로써 실종자 10명을 기다리는 9가족의 공식 입장은 ‘수색 지속’으로 정리됐다.<p>인양이 처음 거론된 것은 …

주민세 2배 인상 '지방세법 개정안' 각의 의결

[아시아경제 이경호 기자] 정부는 28일 오전 청와대에서 박근혜 대통령 주재로 영상 국무회의를 열고 주민세를 2배 올리고 재산세와 자동차세 등을 인상하는 내용의 '지방세법 개정안'을 심의·의결한다.<p>개정안은 현재 지방자치단체별로 1인당 2000∼1만원 범위에서 평균 4620원이 부과되는 주민세를 '1만원 이상 2만원 이하'의 범위 내에서 지자체가 자율적으로 결정하도록 했다. 법인 주민세에 대해서는 자본금 100억원 이상인 법인에 대해서는 같은 세율을 적용하던 것을 자본금 10조원 초과, 1조원 초과 10조원 이하 등의 다섯 단계로 …

“제2롯데월드, 균열은 오래된 느낌 표현 시공법” - 경향신문

서울 잠실 제2롯데월드몰 저층부 식당가 바닥에서 균열이 발견됐다는 경향신문 보도(10월27일자 11면)에 대해 시공사 롯데건설은 옛 서울의 느낌을 재현하려고 일부러 균열을 낸 것이라고 밝혔다.<p>롯데건설은 27일 보도자료를 내고 “균열은 1930~1980년대 서울의 분위기를 재현하기 위한 디자인 콘셉트로, 구조적 균열이 아니며 건물의 안전과는 전혀 무관하다”고 말했다.<p>롯데건설 측은 “잠실 롯데월드몰 5~6층의 서울3080 거리는 설계 때부터 간판도 옛 모습으로 연출한 것”이라며 “금이 간 길의 모습도 당시 분위기를 재현하기 위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