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lua

26 Flips | 4 Magazines | 3 Likes | 2 Following | 1 Follower | @Jalua | ?

고작 600원 때문에 죽어야 했던 13명…적반하장 GM

57센트.<p>GM이 미국에서 여러 생명을 구하는데 필요했던 차 1대당 추가 비용 액수가 고작 57센트, 한국 돈으로 환산하면 600원을 아끼려고 차량 결함을 쉬쉬해왔던 것으로 드러났다. 아, 도대체 어떻게 이런 일이 벌어질 수 있단 말인가.<p><b>차 키를 고정하는 힘이 부족해서…</b><p>…

갈비뼈 16개 부러져 숨졌는데… 살인죄 적용 안돼 후폭풍 - 경향신문

<b>ㆍ울산·칠곡 ‘딸 폭행치사’ 법원 선고 의미</b><b><br>ㆍ법원 “국민적 공감대 반영했다” “권고 형량 등 종합적 고려”</b><b><br>ㆍ칠곡사건은 상해치사 양형기준 최고치 13년보다 낮은 판결</b><p>법원이 11일 울산과 경북 칠곡의 아동학대 사망사건 가해자인 계모에 대해 각각 징역 15년과 10년을 선고하자 형량을 둘러싸고 논란이 일고 있다. 울산지법은 검찰이 기소한 피고인의 살인 혐의를 받아들이지 않았고, 대구지법은 상해치사의 양형기준(징역 4~13년)에 못 미치는 형량을 내렸기 때문이다.<p>지난해 10월 계모의 폭행으로 숨진 이모양(당시 8세) 사건은 아동학대에 …

크림합병 이후 유럽 각국 분리주의 물결… 브뤼셀 모여 3000명 시위 - 경향신문

<b>ㆍ플랑드르·코르시카인 독립깃발 들고 자결권 요구</b><b><br>ㆍ스코틀랜드·카탈루냐, 올 하반기 주민투표 주목</b><p>사진 크게보기<p>지난 30일 벨기에 브뤼셀에서는 플랑드르와 스페인 카탈루냐, 영국 스코틀랜드와 이탈리아 남티롤·롬바르디아, 프랑스의 코르시카 등 유럽 각지에서 온 분리주의자 약 3000명이 모여 자결권을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집회 참석자 중 다수를 차지한 벨기에 플랑드르 분리주의자들은 이날 노란색 바탕에 검은 사자가 새겨진 플랑드르 깃발과 “유럽, 우리는 자결권을 위해 투표하겠다”는 글이 적힌 팻말을 들고 브뤼셀의 유럽연합 집행위원회 본부 …

8일 '윈도XP' 지원종료…아직도 OS가 윈도XP라면?

홈 > 산업 > <b>ITㆍ과학</b> --><p>8일 '윈도XP' 지원종료…아직도 OS가 윈도XP라면?<p>한국MS "상위 버전 윈도로 업그레이드 하거나 PC 교체해야"<p>(서울=뉴스1) 김현아 기자 | 2014-04-02 05:38 송고 | 2014-04-02 06:45 최종수정<p>마이크로소프트(MS)가 2001년 선보인 운영체제(OS) '윈도XP'에 대한 모든 기술지원이 4월 8일 종료된다. 이날 이후로는 한국MS는 어떠한 추가 업데이트도 이뤄지지 않고 보안패치도 제공되지 않는다. 또 신규 핫픽스(버그 수정이나 취약점 보완 또는 성능 향상을 위해 긴급히 …

군종목사단, 동성애 처벌 '군 형법' 폐지 반대

제23회 대한민국 군종목사 수련회가 지난 1일부터 3일간의 일정으로 경기도 가평 필그림하우스에서 열리고 있다. 사진은 개회예배 모습.<p>한국군종목사단(단장 이성일 대령)이 경기도 가평 필그림하우스에서 열리고있는 제23회 대한민국 군종목사 수련회에서 동성애 관련 군형법 …

소설 ‘나마스테’ 주인공 귀화불허…‘품행 미단정’ 때문? : 인권·복지 : 사회 : 뉴스 : 한겨레

네팔 국적의 티베트 난민 라마 다와 파상(한국이름 민수)씨가 2일 오후 서울 종로구에 있는 자신의 티베트 음식점에서 법무부로부터 받은 귀화신청불허 통지서를 보여주고 있다. 신소영 기자 viator@hani.co.kr<p>네팔 국적 라마 다와 파상<br>식당 철거에 항의하다 받은<br>벌금형 이유로 법무부서 거부<br>인권위도 “전과이유로 불허는 잘못”<p>“한국인 아내 등 6식구 가장인데<br>정말 한국 사람되면 안되는 건가요?”<p>지난해 5월29일 서울출입국사무소 별관. 네팔 국적의 티베트난민 라마 다와 파상(38·한국이름 민수)은 한국 귀화 면접을 보았다. 면접장에 …

극우단체 그들은 왜 제주 4.3을 부정하나

극우단체 회원들이 지난달 20일 제주4.3평화공원에서 위패화형식을 열었다. (자료사진)<p>제주 4.3이 국가기념일로 지정됐지만 4.3을 이념대립의 도구로 삼으려는 일부세력의 주장은 도를 넘어서고 있다. 4.3 국기기념일 지정의 역사적 의미와 과제를 짚어보는 제주 CBS …

무제한 데이터, 요금 얼마나 줄어드나 봤더니…1년 30만원 이상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LG유플러스와 SK텔레콤에 이어 KT가 '데이터 해방'을 선언하며 무제한 데이터 서비스 전쟁이 시작됐다. 과징금, 영업정지 등 정부의 보조금 단속 의지가 강해지면서 시장 점유율을 확보하겠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그렇다면 소비자 입장에서는 얼마나 절감할 수 있을까. 주 1회 영화, 주 3회 인기 드라마, 주 1회 프로야구를 시청해 한 달에 총 17.2GB를 사용한다는 가정에 금액을 계산해봤다.<p>가장 먼저 무제한 데이터 요금제를 발표한 LG유플러스의 사용자가 기존 'LTE 음성 무한자유 89(기본료 …

김조광수 '성형·다이어트 과대광고 금지 조례 만들자'

지방선거에 처음 후보를 낸 녹색당이 "지금 모습 그대로 행복한 세상"을 표방하며 성평등·인권 공약을 발표했다. 3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김조광수 감독 등 녹색당 관계자들이 발표한 공약은 크게 성평등, 성소수자, 장애인, 이주민 정책, 네 종류로 세분된다.<p>성평등 …

‘셧다운제’ 놓고 여가부 “청소년 중독 심각” vs 문체부 ”목적 숭고해도 없애야“ - 파이낸셜뉴스

"셧다운제는 청소년의 게임중독을 예방하고자 하는 숭고한 목적이 있어 폐지는 신중하게 검토해봐야 합니다." -조윤선 여성가족부 장관<p>"목적이 숭고하더라도 규제는 폐지해 주실 거죠?" -유진룡 문화체육관광부 장관<p>"······" -조윤선 장관<p>지난달 박근혜 대통령 주재로 열린 규제개혁 토론회 이후 게임 셧다운제 찬반 논란이 부처 간 갈등으로 확산되고 있다. 주무부처인 문체부는 산업을 적극 육성하기 위해 셧다운제를 폐지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으며 여성가족부는 청소년을 게임중독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규제 폐지는 신중해야 한다는 입장이다.<p>3일 …

롯데리아 점장의 폭로...'알바비 가로채는 법...'

성희롱·근무표 조작·노동착취... 알바노조로 들어온 제보들<p>"저 지금 편의점에서 일하고 있는데요..."<br>"알바하는 데서 주휴수당을 받지 못하고 있는데요..."<br>"근로계약서를 안 썼는데 일한 시간을 증명하기 어려워서요..."<br>"저 야간에 일하는데 시급이 6000원인데요. …

‘황제노역’ 허재호 전 회장, 사실혼 관계 여성 한강서 ‘자살 소동’ - 경향신문

‘황제노역’으로 논란을 빚은 허재호 전 대주그룹 회장과 사실혼 관계인 여인 ㅎ씨(57)씨가 한강에서 술에 취한 채 자살을 할 것처럼 소동을 벌이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가족에게 인계됐다.<p>4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ㅎ씨는 전날 오후 8시 10분쯤 서울 한강 잠원지구에서 술에 만취해 눈물을 흘리며 “내가 죽으면 다 끝난다”며 소리를 지르다가 자살을 의심한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구조됐다. 경찰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 ㅎ씨는 한강변에 혼자 앉아 있었으며 당시 실제 한강에 투신하려는 행동은 하지 않은 것으로 …

“한국 고속도 오토바이 주행 금지 없애야” 미국 무리한 압박

<b>ㆍ무역대표부, 의회에 보고서</b><b><br>ㆍ한·미 FTA 때도 업계 대변</b><p>오토바이의 고속도로 주행을 금지하는 한국 도로교통법에 대해 미국 정부가 문제를 제기하고 나섰다. 미국 이륜차 업계의 한국 시장 접근을 제한한다는 것이다.<p>미국 무역대표부(USTR)는 지난달 31일(현지시간) 발표한 ‘2014 국가별 무역장벽 보고서’에서 “한국에서 최근 오토바이 소음기준 완화와 관련해선 진전이 이뤄졌지만 오토바이의 고속도로 주행 금지는 계속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고속도로에서 대형 오토바이는 가볍고 작은 오토바이와 같은 안전 우려가 제기되지 않는다”며 …

새 프랑스 총리에 ‘사회당의 사르코지’ 발스 - 경향신문

<b>ㆍ우파 성향으로 스페인 이민자면서 이민자 추방 강경… 감세·노동 유연화정책 펼칠 듯</b><p>지방선거 패배로 궁지에 몰린 프랑스 사회당의 프랑수아 올랑드 대통령이 마누엘 발스 내무장관(51)을 지난 31일 새 총리로 임명했다. 올랑드 대통령은 발스의 총리 발탁을 계기로 감세와 노동시장 유연화를 본격적으로 펼칠 것으로 보인다.<p>발스는 시장자유주의와 개인 책임을 강조해 ‘사회당의 사르코지’로 불릴 만큼 우파 성향이 강하다. 그는 2010년 르몽드와의 인터뷰에서 “좌파는 정치를 하는 새로운 방식을 제안해야 한다”며 “서정적인 말이 아니라 신뢰할 수 …

[경향포토]알바 노동착취 중단하라 - 경향신문

‘황제노역 판결’ 장병우 광주지법원장 사표 수리 - 경향신문

‘황제노역’ 판결로 논란을 빚은 장병우 광주지법원장(60)의 사표가 2일 수리됐다.<p>대법원은 이날 오전 “약 30년간 재판업무에 종사해온 법관이 일신상의 사정으로 중도에 사표를 제출하게 된 것에 대해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그러나 본인이 더 이상 사법행정이나 법관의 직을 수행하기 어려운 상황에 이르러 사퇴하겠다는 의사를 밝혔기에 이를 존중해 사표를 수리하게 됐다”고 밝혔다.<p>장 법원장은 광주고등법원에 재직중이던 2010년 허재호 전 대주그룹 회장의 횡령사건 항소심에서 254억원의 벌금을 ‘일당 5억’으로 탕감해주는 판결을 한 사실이 …

간첩 증거조작사건 재판부 갑자기 변경… 왜? - 경향신문

서울중앙지법이 2일 간첩 증거조작 의혹 사건의 담당 재판부를 다시 정했다.<p>법원 관계자는 “당초 사건을 배당한 형사합의24부에 국정원 직원을 친척으로 둔 재판부원이 있었다”며 “재판부 요청을 받아들여 사건을 형사합의26부에 다시 배당했다”고 밝혔다.<p>이 관계자는 “혹시라도 생길지 모르는 오해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비슷한 이유로 사건을 재배당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고 설명했다.

[경향포토]자폐인의 날 파란 불을 켜다 - 경향신문

제7회 세계 자폐인의 날인 2일 서울 남산 N서울타워가 파란 조명을 밝히고 있다. 자폐인이 좋아하는 파란색 불빛을 밝히는 'Light it up blue' 글로벌 캠페인은 파리 에펠탑, 시드니 오페라하우스 등 50개국 3000여곳의 명소가 참여하고 있다.

이건희 회장, 인도 대법원 출석명령 받아

<b>ㆍ현지업체 140만달러 소송 관련</b><b><br>ㆍ삼성 측 “이 회장, 사건과 무관”</b><p>이건희 삼성전자 회장(72)이 인도 대법원으로부터 출석 명령을 받았다.<p>인도 대법원 재판부는 2일(현지시간) 현지 기업이 제기한 소송과 관련, 이 회장에게 6주 안에 소관 법원인 가지아바드 법원으로 출석하라고 명령했다고 인도 일간지 더힌두가 보도했다.<p>대법원은 알라하바드 고등법원의 체포영장 발부 명령을 무효화 해달라며 이 회장이 제기한 상고심에서 이같이 명령하고 6주 이내에 출석하지 않을 경우 체포영장을 발부하겠다고 밝혔다.<p>이 소송은 인도 업체 ‘JCE 컨설턴시’가 …

[단독]국적 잃은 5살 아이의 ‘슬픈 운명’ - 경향신문

<b>ㆍ베트남 엄마, 외도 출산 후 가출… 한국인 남편은 이혼·사망</b><b><br>ㆍ‘친자 아니다’ 파양·국적상실… 건강보험 등 정부 지원 막혀</b><p>베트남 어머니의 가출 등으로 다섯 살 어린이가 무국적자가 되면서 의료보험 등 정부의 기초적인 지원도 받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무국적자 용수(가명)는 2009년까지만 해도 베트남 여성과 한국인 남성 사이에서 출생한 아들이었다. 그러나 남편은 언젠가부터 자신의 아들이 아니라고 의심했고 결국 유전자 감식을 통해 자신이 용수의 생부가 아니라는 것을 확인했다. 남편은 암 선고를 받고 투병 중인 상태에서 부인과 …

‘황제 노역’ 논란 지역법관 폐지 수순 - 경향신문

<b>ㆍ대법 “내년부터 선발 중단 검토”… 장병우 지법원장 사표 수리</b><p>대법원이 최근 ‘황제노역’ 판결로 논란이 된 지역법관제를 내년부터 허가하지 않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 사실상 폐지 수순이다.<p>박병대 법원행정처장은 2일 기자간담회를 갖고 “지역법관제 폐지와 개선 방안을 검토 중”이라며 “신규 지역법관의 선발(허가)을 중단하는 안을 적극적으로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p>지역법관제는 특정 지역에서만 10년 동안 근무하도록 하는 제도이다. 법원은 인사효율성과 재판안정화 등을 위해 2004년 2월 지역법관제를 도입했다. 대법원은 신규 …

장사익 “인생을 배운 후에 노래 불러… 할 얘기 많고 진지할 수밖에” - 경향신문

<b>ㆍ올 10월 데뷔 20주년 단독공연 앞둔 가수 장사익</b><p>“이마의 깊은 주름은 세상을 덮고 눈길 머무는 나를 본다. 그렇다. 저 노인은 가는 길을 안다.”<p>최근 만난 가수 장사익(65·사진)의 주름은 깊었다. 산전수전을 다 겪은 말투지만 어딘지 쾌활하면서도 여유가 묻어났다. 그의 노래 ‘국밥집에서’ 가사처럼 갈 길을 아는 노인 같았다. 장사익은 1994년 마흔다섯에 국악과 대중가요를 접목한 ‘장사익 소리판 하늘 가는 길’ 공연으로 늦깎이 데뷔를 했다. 올해 11월로 가수활동 20년을 맞는 그의 감회는 남다르다. 10월에는 서울 …

[포토뉴스]스트레칭으로 ‘졸음 탈출’

The Week in Review: The Real March Madness Has Begun

Inside Flipboard / March 29, 2014<p>Hope you didn’t need to heed the Ides of March—it just meant that college basketball’s beloved tournament season was …

One Year and Seven Million Flipboard Magazines Later, Find One Just for You

Inside Flipboard / March 27, 2014<p>One year ago, we unveiled Flipboard 2.0 — the version of Flipboard that enabled anyone to collect and share their …